메뉴 건너뛰기

관련 사이트들 > 신의 편지/창조주의 글 (HEAVENLTTERS/CREATOR WRIITINGS)

신의 기차

The God Train

Heavenletter #6227

Published on: December 12, 2017

http://heavenletters.org/the-god-train.html

 

 

신이 말했다.

 

나로부터 조언을 받아라. 너 자신의 가치에 관해 네가 항상 생각했던 모든 것을 버려라. 더 이상 너는 너의 진정한 큰 자신your True Self을 경시하지 않을 것이다.

 

너는 나 자신My Self이다. 우리는 네가 나의 어린 새라고 말할 수 있다. 내가 그것을 이것보다 더 명확히 만들 수 있을까? 너는 나의 상속자이다. 나는 네가 나의 말을 듣기를 좋아할 것이다. 내가 말하는 것의 조금이라도 너의 가슴과 너의 영혼으로 들어가게 해라, 그리고 너로부터 우주의 모든 구석으로 빛나게 해라. 너의 쪽의 노력은 없다. 나는 너를 위해 이 현실Reality과 자기-실현Self-Realization을 성취할 것이다. 친애하는 이들아, 그것은 확실하다.

 

너와 나는 하나이다. 우리는 같은 차원에 속하고, 혹은 우리는 말할 수 있는데, 차원을 넘어서 가는 제한되지 않은 같은 상태에 속한다고. 너와 내가 떨어졌던 순간이 결코 없었다. 너는 분리의 생각과 나와 하나됨의 불가능성을 오래 동안 가져왔다. 이제 나는 하나됨을 너의 손에 밀어 넣고, 거기서 너의 가슴 속으로 신속하게 넣는다.

 

나는 너를 속이지 않는다. 나는 가짜 예언자도 아니고, 또한 나는 네가 참된 너 자신의 진실을 잘못 알기를 바라지 않는다. 오케이, 너는 아직 완전히 알고 있지 않다. 나는 네가 가야할 길을 가지고 있다는데 합의한다. 나는 너에게 속직히 말하는데, 네가 가장 작은 가능성을 허용하기 시작할 점으로 올 것이라고. 나의 사랑하는 이들아, 이것이 그것이 요하는 모든 것이다. 하나의 진실의 아주 작은 속삭임이 아침 이슬과 새벽이 서로를 수행하는 같은 방식으로 너에게 전체 천국들Heavens을 열어줄 것이다.

 

하나의 작은 빛이 너의 마음으로 들어가게 해라. 일단 작은 가능성의 빛이 너에게 들어갈 때, 너는 더 멀리 갈 것이고, 더 빨리 너의 자기-가치Self-Value가 완전히 개화할 것이다.

 

네가 기차를 탈 때 너는 자리에 앉는다. 네가 탄 기차가 무엇이든 그것이 너를 뉴델리나 뉴욕시로, 네가 정한 목적지가 어디든 그곳으로 데려갈 것이다. 네가 해야 할 모든 것은 그 기차를 타는 것이다.

 

깨달음의 의미에서 너로부터 너무나 멀리 있는 듯 보이는, 심지어 불가능하게 보이는 그 목적지로, 잘 들어라, 나는 너에게 나로부터 하나의 티켓을 준다. 그 티켓은 명확히 네가 가고 있는 곳을 명시한다. 부정확한 티켓이란 없다.

 

나는 너에게 매우 솔직하게 말하는데, 네가 이미 이 기차에 타고 있다고. 네가 올바른 기차에 타고 있는 것은 내가 나 자신에게 주는 하나의 선물이다. 내가 있는 바로 여기, 그리고 이곳이 네가 너 자신을 따라잡기를 기다리는 나를 네가 발견할 곳이다.

 

조금 더 가까이 오라, 나는 너에게 말한다. 나는 너를 기다리는 바로 여기에 천국의 모든 부유함을 가지고 있다.

 

네가 단지 알기만 했다면, 너는 항상 나와 함께 이 기차에 있었다. 내가 너에게 너의 티켓을 주었을 뿐 아니라, 나는 너의 좌석을 예약하고, 나는 네가 올바른 기차를 타는 것을 확실히 만든다.

 

“여기서 너는 무지가 있곤 했던 곳으로 뒤로 갈 것이다“라고 말하는 기차가 없음을 알아라.

 

오직 하나의 신의 기차God Train가 있고, 그것은 깨달음으로 가는 급행Express to Enlightenment으로 불린다. 그것을 천국으로 불러라. 그것을 네가 원하는 대로 불러라. 그곳이 내가 있는 곳이고, 내가 매일 너를 행복하게 기다리는 곳이다. 친애하는 이들아, 너무 오래 걸리게 하지 마라. 나는 열렬히 너를 맞이할 것이다.

 

무한으로 도달하는 것 — 자, 네가 실제로 도달하는 곳은 너의 무한한 자아가 이미 있는 곳에 대한 너의 깨달음이다.

 

언젠가 너는 말할 텐데, “오, 이게 그것이다. 이것을 상상해봐! 난 줄곧 여기 있었지만 내가 보지 못했어. 난 내가 여기 있는 것을 거의 믿을 수 없어! 신이여, 당신은 어떤 경이들을 지구에 뿌렸죠?”

 

이제 물론, 나는 “내가 너에게 그렇게 말했지”라고 말하지 않는다.

 

나는 오히려 말하는데, “나의 사랑하는 이들아, 이제 네가 나에게 왔고, 지금 우리가 기뻐한다!”고.

 

-----

 

근무 경찰이 너를 쫒고 있지 않다

The Work Police Are Not Chasing You

Heavenletter #6229

Published on: December 14, 2017

http://heavenletters.org/the-work-police-are-not-chasing-you.html

 

 

신이 말했다.

 

삶이 너무나 바쁠 때, 너는 너무나 방해된다. 네가 너무나 바쁘다는 것이 정말로 너의 마음속에 있다. 너는 너무나 바쁜 너의 마음 밖에 있을 수 있다.

 

어쩌면 가속하는 것이 대답이 아닐 수 있다. 너의 마음은 너무나 바쁜데, 그것이 단지 너무나 바빠서 긴장해 있기 때문이다. 너는 다른 모든 이가 가지고 있는 같은 시간들을 가지고 있다. 너무나 바쁘다는 중압감은 마음의 하나의 습관이다. 그것은 일을 끝나게 하는 일로 끝내는 것을 막는다.

 

만약 그것이 뜨거운 여름 시간이었고, 네가 무거운 스웨터를 입고 있었다면, 너는 스웨터를 벗고 티셔츠나 얇은 무명 상의를 걸칠 것이다. 우리가 이 비유가 해야 할 너무나 많은 것으로 짓눌러지는 너의 느낌으로 어떻게 작용하게 할까? 이것은 신념의 문제로 귀착된다. 네가 해야 할 너무나 많은 일을 가지고 있는 것이 아니다. 너는 너의 마음에 해야 할 너무나 많은 것이 아니라, 너무나 많은 것들을 두고 있다. 너는 너의 마음속에 의무를 쌓아놓고 있다. 너는 너 자신을 쌓고 있고, 너는 과부담이 된다는 압도된 느낌으로 너 자신을 막는다. 너는 그 밑에서 나갈 수 없는 듯이 보인다.

 

네가 해야 할 너무나 많은 것을 가진 느낌을 운반해야만 하느냐? 그것이 진실인가, 아니면 이것이 네가 양육하는 과부담의 매달리는 느낌인가? 아마 너는 정말로 가속하는 것보다 느려지는 것으로부터 혜택을 받을 지도 모른다.

 

아무도 한 번에 10가지 일을 할 수 없다. 어쩌면 너는 한 번에 하나의 일로 매달릴 수 있을 것이다. 해야 할 너무나 많은 것을 가진다는 개념은 네가 해야 할 너무나 많은 것을 갖는데 전문적으로 만든다.

 

하나의 리스트의 가치는 네가 전체 리스트를 지울 수 있다는 것이다.

 

너는 무엇으로 너무나 바쁜가? 한 가지 일로, 너는 해야 할 너무나 많은 것을 가진다는 그 생각으로 너무나 바쁘게 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삶 그 자체는 너무나 바쁘지 않다. 그래, 해야 할 너무나 많은 것의 과-부담감이 너를 마모시킨다. 친애하는 이들아, 너희가 느끼는 압력은 너 자신이 만든 것이다. 근무 경찰이 너를 추격하고 있지 않다.

 

압박 받는 느낌을 버려라. 세상의 시간에서는 모든 이가 하루에 같은 24시간을 가지고 있다. 공포증 없이 네가 하는 일을 해라. 삶이 너에게 그 자신을 제출할 때 그것과 쉬워져라. 네가 산꼭대기에 있는, 뛰어다님 없이 모든 것을 이루는 현명한 사람이라는 생각을 가져라.

 

빨리-빨리는 회피의 문제가 될 수 있다. 그것은 자기-비난이다. 너는 너 뒤로 10대의 마차를 끈다. 그것은 너의 일이 등골이 빠지는 일이라기보다, 그것은 네가 나르는 그 무게가 축적되고 있다는 것이다. 우리가 그 무게를 더는 길을 찾아보자.

 

무엇이 너에게 도움이 되고, 도움 되지 않는 것이 무엇인지로 초점을 돌려보자.

 

너 자신에게 더 큰 감사를 주어라. 그것은 명백하다. 네가 하지 못한 것의 리스트 대신에, 네가 이룬 것의 리스트를 만들어라. 정직하게 너는 네가 생각하는 듯 보이듯이 그다지 속박되어 않다. 일이 일이 될 수 있고, 그러나 노력 없이 될 수 있다. 숨차 하지 마라. 달리지 마라.

 

너의 모든 삶이 공포증의 공격이 될 필요가 없다. 늦추어라. 쉬운 것이 경주를 이긴다. 어쨌든 누가 경주를 이길 필요가 있느냐? 확실히 시간에 대항한 경주는 아니다. 그래, 나는 세상에서는 대개 모든 것이 시간이 걸린다는 것을 알고 있다. 심지어 아무 것도 하지 않는 것도 시간이 걸린다. 현재와 보조를 맞추어라.

 

너 자신을 시간의 감각으로부터 떼어내서 규정해라. 그때 너는 네가 시간 밖에서 달리고 있다고 느낄 필요가 없을 것이다. 시작해라. 어쩌면 너는 네가 더 많은 시간을 가지고 있음을 발견할지도 모른다. 나는 너를 놀리지 않는다.

 

너의 자세를 지켜봐라. 삶에서 너의 입장을 지켜봐라. 세상에서 너는 충분한 시간이 없다고 느낄 수 있지만, 이 시간을 가진 세상에서 그 방식은 네가 단지 적당한 시간의 양을 가지고 있다는 것이다. 너 자신에게 네가 시간이 없이 존재한다는 것을 상기시켜라.

 

작은 시간의 그대들이여, 너의 내부 시계를 늦추어라.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37 창조자의 글The Creator Writings 12/23/2017 – 12/30/2017 light 2017.12.31 282
1536 세상이 너 없이 무엇이 될 것인가? & 무엇 때문에 네가 속죄해야만 한다고 생각하느냐? - God 12/13/2017 & 12/19/2017 light 2017.12.25 191
1535 창조자의 글The Creator Writings 12/12/2017 – 12/22/2017 light 2017.12.23 221
1534 그 무엇에도 불구하고 & 왜 내가 여기 있는가? - God 12/17/2017 & 12/18/2017 light 2017.12.18 217
1533 나는 너를 아름답게 본다 & 천사처럼 걸어라 - God 12/15/2017 & 12/16/2017 light 2017.12.16 170
» 신의 기차The God Train & 근무 경찰이 너를 쫒고 있지 않다 - God 12/12/2017 & 12/14/2017 light 2017.12.14 143
1531 창조자의 글The Creator Writings 11/30/2017 – 12/11/2017 light 2017.12.13 167
1530 새로운 꽃의 활짝 피어남 & 하나됨의 언어 - God 12/6/2017 & 12/11/2017 light 2017.12.11 147
1529 모든 햇빛을 안에 들어오게 해라 & 사랑해라라라라라라 - God 12/9/2017 & 12/10/2017 light 2017.12.10 163
1528 너 자신인 영광을 아는 것 & 너의 삶의 품질이 의존하는 한 가지 일은 무엇이냐 - God 12/7/2017 & 12/8/2017 light 2017.12.08 154
1527 그 태양을 초대해라 & 좋은 행운의 군인들 - God 11/29/2017 & 12/5/2017 light 2017.12.05 120
1526 행복이 있을 때, 불행이 뒤따라야만 하느냐? & 너는 생각들을 믿는다 - God 12/3/2017 & 12/4/2017 light 2017.12.04 133
1525 녹색 초지들의 성역으로 오라 & 나의 가슴의 사랑하는 이들아 - God 12/1/2017 & 12/2/2017 light 2017.12.03 148
1524 창조자의 글The Creator Writings 11/15/2017 – 11/29/2017 light 2017.12.01 228
1523 완전한 케이크 & 이것이 삶의 방식이다 - God 11/28/2017 & 11/30/2017 light 2017.11.30 131
1522 신의 글쓰기는 어디서 오는가? (3) & 밝은 빛처럼 사랑을 높이 쳐들어라 - God 11/22/2017 & 11/27/2017 light 2017.11.27 127
1521 신의 글쓰기는 어디서 오는가? (6) & 너는 이미 천하무적이다 - God 11/25/2017 & 11/26/2017 light 2017.11.27 137
1520 신의 글쓰기는 어딘 가로부터 오는가? (4) & 신의 글쓰기는 어디로부터 오는가? (5) - God 11/23/2017 & 11/24/2017 light 2017.11.24 121
1519 삶이란 네가 그것으로 만드는 것이다 & 신의 글쓰기는 어느 곳으로부터 오는가? (2) - God 11/15/2017 & 11/21/2017 light 2017.11.21 133
1518 단지 너를 위한 하루 & 신의 글쓰기는 어디서 오는가? (1) - God 11/19/2017 & 11/20/2017 light 2017.11.20 14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