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관련 사이트들 > 신의 편지/창조주의 글 (HEAVENLTTERS/CREATOR WRIITINGS)

너 자신인 영광을 아는 것

Knowing the Glory You Are

Heavenletter #6222

Published on: December 7, 2017

http://heavenletters.org/knowing-the-glory-you-are.html

 

 

신이 말했다.

 

언제 너는 지구의 모래톱들로 깊이 들어갔고, 너의 총체적 진실로서 네가 앉아있는 듯 보이는 이 벽감을 받아 들였느냐? 삶의 이 부분이 지구의 아름다운 창조 위에 있는 너에게 떨어지는 것이 얼마나 놀라운가. 그것이 아름다운 것을 너는 알고 있다. 일출이나 일몰을 보아라. 나무의 하나의 잎을 보아라.

 

너의 현재 삶이 진실로부터 얼마나 멀리 있는 듯이 보이느냐, 마치 네가 묶여 있고, 먼 땅에 하나의 볼모로 숨겨져 있다는 듯이.

 

너는 네가, 네가 좌초되어 있는 듯 보이는 삶의 물의 진정한 흐름으로부터 멀리 떨어진 물에서 너의 무릎으로 조금씩 기어 다닌다고 생각한다. 여기서 네가 세상의 진정한 일곱 번째 경이True Seventh Wonder of the World로 있으며, 너는 세상이 너에게 약속했던 너무나 많은 것을 잃고 있다고 믿는다. 다시 보아라.

 

어쩌면 너는 평범한 진실 앞에 거짓 신들을 붙잡곤 했는지도 모른다. 어쩌면 돈이 너의 가치로서 정해졌는지도 모른다. 너는 심각하게 여겨지는 이것과 같은 무엇을 상상할 수 있느냐? 모래를 부의 매체나 먼지, 혹은 흰곰팡이, 혹은 너의 가슴에 도달하지 않는 다른 무엇에 대한 너의 환율로 만들 수도 있다, 그것은 나의 옷의 단과 나의 가슴으로 도달하지 않는다고 말하는 것이다.

 

어떻게 그처럼 많은 인간 영혼들이 금이 그들의 발바닥에 닿는 것을 고려할 수 있는가? 돈은 결코 너의 영혼의 넓이와 높이, (중심을 잡기 위해 놓는) 바닥짐이 될 수 없다. 이 아름다운 지구에서 어떤 헛소리가 일어나고 있는가? 너는 그 진정한 아름다움과 웅장함 속에 있는 삶을 발견할 것이다. 잘못 가지 마라.

 

네가 얼마나 잘못 정보를 받았을 수 있는가. 너는 그 협잡과 그 명성들을 받아들이는데 우수했다. 현재 너는 너의 진실의 단지 부스러기만으로 너 자신에게 봉사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말해서, 누군가가 너에게 “네가 어떻게 감히 그처럼 가치가 있다고 감히 생각하는가?”하고 말할 때, 그것은 네가 너의 가치를 넘어 왕권을 받아들였음을 의미한다. 이제 이 문맥에서, 그것은 “도대체 너는 커피 한 잔 값을 위해 얼마나 너의 진정한 장점을 팔 뱃장을 가지고 있는가?”를 의미한다.

 

네가 잠으로 떨어졌던 이러한 작은 잠자리의 이야기들을 넘어 일어나는 더 큰 이야기들이 있다. 더 장대한 이야기가, 하나의 더 깊고, 베일로 불리는 것을 넘어선 이야기가 있다. 지금까지 너는 너의 영광의 진정한 이야기를 이런저런 종류의 교묘한 책략으로 덮었다. 너의 진정한 이야기는 빛을 내면서 나올 것이다. 이 날이 임박하다. 너 자신을 존중해라.

 

허구적 이야기들 가운데, 아직 시작하지 않은 많은 이야기들이 또한 진실이다. 전개할 더 많은 이야기들이 있다. 네가 익숙해졌고, 네가 버릴 황당한 해석들이 있는데, 일어나고 있고, 항상 오게 될 하나이자 유일한 진실한 하나됨의 이야기the One and Only True Story of Oneness를 받아들이기 위해 말이다. 너의 눈이 그 영광을 볼 것이다.

 

그 진실은 그 영광이 너에게 일어날 것이라는 것이다. 너의 모든 해석들은 단지 네가 잘못 믿는 해석들일 뿐이다. 너는 너의 신념들 속에 열광한다. 너의 신념들이 어색하고 짜증이 날 수 있어도, 너는 그것들로 매달리는데, 마치 그것들이 너의 구명 밧줄인양 말인데, 그것들이 단지 성취하지 못하는 드라마, 너의 진실과 정말로 아무 관계가 없는 어떤 꿈의 잘못된 해석의 모조품에 지나지 않을 때에 말이다.

 

다행히도, 나는 우리의 이야기가 어디로 이끌지를 알고 있으며, 따라서 나는 너를 위한 높은 희망들을 가지고 있는데 — 높은 희망들이라기보다는, 너의 바로 눈앞에서 일어날 모든 것의 완벽한 지식으로 말이다. 사랑하는 이들아, 나는 네가 너의 진정한 가치를 선택할 것임을 알고 있는데, 네가 더 이상 그것을 막지 않을 수 있을 때, 그리고 너 자신의 이 외적 속임수의 어느 것도 없게 될 때에 말이다.

 

이야기들은 이런저런 종류의 결과들을 가지는 반면, 너는 네가 나와 다시 합류하는 하나의 위대한 선택을 가지는데, 그동안 내내, 진실로 네가 이미 나와 함께 무한 속에 있는 곳에서, 무한 속에서 우리가 단지 항상 될 수 있는 천척 영들인 이곳에서 말이다.

 

-----

 

너의 삶의 품질이 의존하는 한 가지 일은 무엇이냐

What Is One Thing the Quality of Your Life Depends On?

Heavenletter #6223

Published on: December 8, 2017

http://heavenletters.org/what-is-one-thing-the-quality-of-your-life-depends-on.html

 

 

신이 말했다.

 

사랑하는 이들아, 네가 누군가와 조급해야 할 좋은 시간이 없다.

 

너의 삶은 – 그리고 모든 이들의 삶은 – 네가 너 자신을 어떻게 나타내는가에 따른다. 네가 누군가에게 거칠게 대하는 것은, 심지어 너 자신에게 거칠게 대하는 것은 나의 바람이 아니다.

 

진실함은 네가 짜증이 난다면, 네가 너의 짜증을 드러내야 함을 의미하지 않는다. 너는 너의 긴장을 나타낼 필요가 없다. 지구상의 누가 왜 네가 오늘 긴장을 느낀다는 것을 사실로 알아야만 하느냐? 너의 상황이 어떻던, 네가 너 자신을 발견하는 상태가 무엇이든, 고른 길을 걷고 있는 숙녀나 신사가 되어라.

 

최소한 너는 대개 세상에서 조화를 창조하는 너의 역할을 하기 위해 지구상에 있다.

 

너의 긴장 지수가 그 최고에 있을 때 이것은 네가 탄력적이 되는 것이 가장 필요한 때이다. 너는 그것을 할 수 있다. 그러한 시간들에서 이것은 정확히 네가 너 자신에게 더 많은 것을 요구해야만 하는 때이다. 누구에게든 (신경질적으로)달려들지 마라. 너는 이미 이것을 알고 있다. 그것을 결코 잊지 마라.

 

너 자신을 네가 할 수 있는 최소한보다 적은 것에서 면제해라, 친애하는 이여, 네가 할 수 있는 그 최소한은 짜증내고, 달래기 어려운 것을 느슨하게 하는 것이다. 네가 다른 이들의 삶이 쉬워지도록 기여하는 것은 충분히 작은 것이다. 결코 네가 다른 누군가의 좋은 하루를 깨뜨리는 것은 좋지 않다.

 

모든 이가 그의 좋은 품성을 드러내기를. 네가 어떻게 느낄 수 있는지에 상관없이, 너는 세상이 알게 해야 할 필요가 없다. 너를 더할 나위 없이 좋은 곳으로 데려갈 수 있는 무언가를 가져오기 위한 더 나은 시간을 네가 현명하게 기다리는 것에 반대하는 영적 법률은 없다. 사전 숙고를 연습해라.

 

너 자신의 좋은 품성에 대해 책임감을 가져라. 즐거운 것으로 올 때 너의 최선이 아닌 것에 정착하는 것에 대한 핑계는 없다. 너 자신과 확고해져라. 너 자신에게 마치 네가 거울 앞에 서있고, 너의 손가락을 너 자신에게 가리키면서 말해라. “너와 무엇이 일어나든 상관없이, 너는 오늘 평화로워질 것이고, 짜증을 내지 않을 것이다. 너는 내가 말하고 있는 것을 듣느냐? 만약 네가 표현할 중요한 무엇을 가지고 있다면, 그것을 논의하기 위해 너의 인내심이 한계에 달하는 때보다 더 나은 시간을 찾아라. 너는 합의하느냐?”

 

사랑하는 이들아, 너는 내가 너에게 나가서 짜증을 내라는 권한을 주는 어떤 상황도 없음을 확신할 수 있다. 심지어 네가 두통을 가질 때에도, 온화해져라.

 

보아라, 너는 오늘밤이 너의 쪽으로 다시 오지 않을 것에 대해 생각할 수 있다. 삶에는 예행연습이 없다. 너는 하나의 기회를 가지고 있다. 네가 오늘을 거듭 다시 해보는 것을 허용하는 기회란 없다. 이것은 오늘을 위한 너의 하나의 기회이다. 그것을 처음에 잘 해라. 삶을 양립할 수 있게 만들어라.

 

너는 세상에서 예의에 대해 책임이 있다. 너의 세상에서의 몸가짐은 세상에게 어떻게 반응하는가, 아니면 어떻게 반응하지 않는가를 가르친다. 누군가가 그의 시계를 너의 것에 따라 맞춘다. 누군가는 너를 따른다. 그것은 항상 그랬다.

 

만약 네가 잘 나가는 유명인이 되기를 원한다면, 친절과 자비에서 유명인이 되어라.

 

너 자신의 좋은 자리에 있어라. 만약 누군가가 너와 조급하다면, 너는 퉁명스러울 필요가 없다. 한동안 머물러라. 다른 이의 조급함을 친절로 돌려주어라.

 

세상에는 이미 충분힌 쉽지 않음/불편이 있다. 쉬워져라. 괜찮아져라. 관대해져라. 명랑해져라. 지금은 그 시간이다. 현재와 같은 시간이 없다. 그 외에, 존재하는 모든 것은 어쨌든 바로 지금이다.

 

바로 지금, 천국의 왕국을 달성해라. 미루지 마라. 나중은 충분히 좋지 않다. 좋은 열매를 맺을 그 시간은 바로 이 순간이다.

 

옛날에, 많은 해들 전에, 너는 더 나은 것을 알지 못했다. 지금 너는 더 잘 알고 있다.

 

이제 너는 나의 이름으로 모든 이에게 인사한다. 그게 그것이다. 변명할 여지가 없다. 아무 것도 없다.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37 창조자의 글The Creator Writings 12/23/2017 – 12/30/2017 light 2017.12.31 282
1536 세상이 너 없이 무엇이 될 것인가? & 무엇 때문에 네가 속죄해야만 한다고 생각하느냐? - God 12/13/2017 & 12/19/2017 light 2017.12.25 191
1535 창조자의 글The Creator Writings 12/12/2017 – 12/22/2017 light 2017.12.23 221
1534 그 무엇에도 불구하고 & 왜 내가 여기 있는가? - God 12/17/2017 & 12/18/2017 light 2017.12.18 217
1533 나는 너를 아름답게 본다 & 천사처럼 걸어라 - God 12/15/2017 & 12/16/2017 light 2017.12.16 170
1532 신의 기차The God Train & 근무 경찰이 너를 쫒고 있지 않다 - God 12/12/2017 & 12/14/2017 light 2017.12.14 143
1531 창조자의 글The Creator Writings 11/30/2017 – 12/11/2017 light 2017.12.13 167
1530 새로운 꽃의 활짝 피어남 & 하나됨의 언어 - God 12/6/2017 & 12/11/2017 light 2017.12.11 147
1529 모든 햇빛을 안에 들어오게 해라 & 사랑해라라라라라라 - God 12/9/2017 & 12/10/2017 light 2017.12.10 163
» 너 자신인 영광을 아는 것 & 너의 삶의 품질이 의존하는 한 가지 일은 무엇이냐 - God 12/7/2017 & 12/8/2017 light 2017.12.08 154
1527 그 태양을 초대해라 & 좋은 행운의 군인들 - God 11/29/2017 & 12/5/2017 light 2017.12.05 120
1526 행복이 있을 때, 불행이 뒤따라야만 하느냐? & 너는 생각들을 믿는다 - God 12/3/2017 & 12/4/2017 light 2017.12.04 133
1525 녹색 초지들의 성역으로 오라 & 나의 가슴의 사랑하는 이들아 - God 12/1/2017 & 12/2/2017 light 2017.12.03 148
1524 창조자의 글The Creator Writings 11/15/2017 – 11/29/2017 light 2017.12.01 228
1523 완전한 케이크 & 이것이 삶의 방식이다 - God 11/28/2017 & 11/30/2017 light 2017.11.30 131
1522 신의 글쓰기는 어디서 오는가? (3) & 밝은 빛처럼 사랑을 높이 쳐들어라 - God 11/22/2017 & 11/27/2017 light 2017.11.27 127
1521 신의 글쓰기는 어디서 오는가? (6) & 너는 이미 천하무적이다 - God 11/25/2017 & 11/26/2017 light 2017.11.27 137
1520 신의 글쓰기는 어딘 가로부터 오는가? (4) & 신의 글쓰기는 어디로부터 오는가? (5) - God 11/23/2017 & 11/24/2017 light 2017.11.24 121
1519 삶이란 네가 그것으로 만드는 것이다 & 신의 글쓰기는 어느 곳으로부터 오는가? (2) - God 11/15/2017 & 11/21/2017 light 2017.11.21 133
1518 단지 너를 위한 하루 & 신의 글쓰기는 어디서 오는가? (1) - God 11/19/2017 & 11/20/2017 light 2017.11.20 147
위로